[영상] 심야 홀로 남아 캄프누에 작별 고하는 이니에스타

기사작성 : 2018-05-23 12:18

본문


[포포투]

자신의 인생을 담은 장소에서 떠나기가 힘들었나 보다. 바르셀로나 전설 안드레스 이니에스타가 캄프누에 작별을 고했다. 고별전을 치른 날 새벽 1시반. 이니에스타는 "잠깐 혼자 있게 해주세요"라고 말한 뒤, 캄프누 그라운드 안으로 들어갔다. 맨발 차림인 이니에스타는 센터서클에 홀로 앉아 마지막 순간을 새겼다. 이니에스타는 이곳에서 12세부터 34세까지 지냈다.

★ 캄프누에 작별 고하는 이니에스타

(트위터[email protected])
writer

by 편집팀

남들보다 442배 '열일'합니다 @fourfourtwokorea
Responsive image

2018년 07월호


[2018.WORLD.CUP] 리오넬 메시는 월드컵을 손에 넣을까?
[2018.WORLD.CUP] 제시 린가드, "결승전에서 내가 골 넣으면..."
[2018.WORLD.CUP] 벨기에가 정말 월드컵에서 우승할 수 있을까?
[2018.WORLD.CUP] 대충 알고 정확히 모르는 축구 상식 27가지
[INTERVIEW] 제시 린가드, 피르미누, 마츠 후멜스, 치치 감독, 니헬 데용, 가브리엘 제수스

[브로마이드(40X57cm)] 기성용, 이승우, 손흥민, 대표팀 23인
주식회사 볕
03175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7 한글회관 302호
구독문의 : 02-302-1442    카톡 : fourfourtwokr
대표이사 홍재민,임진성 사업자등록번호 : 758-88-00295 통신판매신고번호 : 제2017-서울종로-0716호
Copyright © BYUTT.COM All rights reserved.
포포투코리아 웹사이트 제작 디자인 logo